[박석운TV] 바지사장이 짓밟은 꿈과 희망(feat. 톨게이트 노동자)

관리자
2020-03-16
조회수 101

[박석운TV]

대법원은 톨게이트 수납원을 한국도로공사 정규직 노동자로 인정했다.

그런데 3개월이 지난 지금도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복직은 이루어지지 않았다.

무엇이 문제인지, 민주노총 민주일반노조 전서정 지회장과 함께 그 답을 찾아본다


0 0

성명/논평

Tel. 02-6408-0157   |  jinbocorea@hanmail.net
03180 서울특별시 종로구 통일로 162

덕산빌딩 202호(교남동 51)

© 한국진보연대